삼남교육신문

기획ㆍ이슈 | 전남 시장·군수선거 대진표 속속 확정…민주당 vs 평화당 대격돌

페이지 정보

305회차     작성일18-04-25 08:58 조회90회 댓글0건

본문

6·13 지방선거 전남지역 시장과 군수선거 대진표의 윤곽이 드러났다.

 

24일 전남지역 정가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과 민주평화당, 바른미래당, 정의당 등이 잇따라 후보자를 확정하면서 본선 대결구도가 그려졌다. 
   

순천시장 선거는 민주당 허석 전 한국설화연구소장과 평화당 이창용 전 순천시의원이 경쟁한다.

 

나주시장 선거는 민주당 강인규 시장과 평화당 김대동 전 나주시장이 불꽃 튀는 한판 승부를 예고하고 있다.

 

무주공산인 고흥군수 선거는 민주당 공영민 전 제주특별자치도 기획관리실장과 평화당 송귀근 전 광주시 행정부시장이 한판 승부를 펼친다.

 

강진군수는 민주당 이승옥  전 여수시부시장과  평화당 곽영체 전 전남도의원이 겨룬다.

 

현직이 3선 제한으로 무주공산이 된 구례군수는 민주당 김순호 전 구례군수 비서실장과 전남도의회 의장으로 출중한 리더십을 발휘했던 평화당 박인환 전 전남도의원이 승부한다.

 

현직 프리미엄이 없어 전남 최대 격전지 중 한 곳으로 꼽히는 해남군수 선거에는 민주당 이길운 전 해남군의회 의장과 평화당 명현관 전 전남도의회 의장이 겨룬다.

 

화순군수 선거는 민주당 구충곤 현 군수와 평화당 임호경 전 군수가 전·현직 군수 간 리턴매치가 펼쳐진다.

 

3선에 도전하는 안병호 현 군수가 '미투' 의혹이 불거져 불출마하면서 무주공산이 된 함평군수 선거도 민주당 김성모 전 함평군번영회장과 함평군의회 의장을 지낸 평화당 이윤행후보가 맞붙는다

 

영광군수 선거는 민주당 김준성 군수와 평화당 김연관 전 전남도의원이 대결한다.  

 

진도군수 선거는 민주당 이동진 현 군수와 평화당 장일 전 전남도의원이 맞붙는다.

 

장성군수 선거는 민주당 윤시석 전 전남도의원과 무소속 유두석 군수 등이 대결한다.

 

광양시장 선거는 민주당 김재무 전 전남도의원과 무소속 정현복 시장 등이 본선에서 경쟁한다.

 

곡성군수 선거는 민주당 유근기 군수와 평화당 조상래 전 전남도의원, 정의당 박웅두 후보 등이 한판 승부를 예고하고  있다.

 

담양군수 선거는 민주당 최형식 군수와 바른미래당 강승환 후보 등이 경합한다.

 

전남지역 정가의 한 관계자는 "민주당 이외에 전남지사 후보를 내기 어려운 야당의 상황에서 기초단체장 선거가 여야간 치열한 승부가 될 것이다"면서 "민주당 현역이 탈락한 4곳은 치열한 접전지역이 될 것으로 보인다"고 말했다.  

 

댓글목록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